성폭행 혐의로 경찰조사를 받고있는 배우 박시후가 사건보도를 하고있는 언론에 불만을 토로했다.

3월22일 박시후 법률 대리인 법부법인 푸르메 측은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박시후 성폭행 사건과 관련한 일부 잘못된 보도에 대한 언론보도 자제를 당부한다는 공식입장을 밝혔다.

 


푸르메 측은 우선 박시후의 기소의견 검찰 송치에 대해 해명했는데  푸르메 측은 "일부 매체에서

보도한 '박시후를 서부경찰서에서 기소 의견으로 송치할 예정이다' '구속영장을 청구할 수도 있다'라는 내용은 전혀 확인된 사실이 아니라며 저희 변호인이 서부경찰서에 확인한 결과 아직

이에 대해 결정된 바가 없으며 변호인이 작성한 최종 의견서 및 핵심적인 추가 증거자료들도 금일

(22일) 오후 3시에 서부경찰서에 접수됐으므로 서부경찰서에서는 위 자료들을 검토한 뒤 결정을

내리기로 했고 밝혔다.


이어 거짓말탐지기 검사 결과와 관련해서는 "'박시후의 거짓말 탐지기 검사결과가 모두 거짓반응

이다'라는 보도는 사실무근의 내용이라며 서부경찰서에서는 거짓말탐지기 결과에 대하여 누설한 사실이 없다는 입장이고, 정확한 검사결과는 수사기밀로 저희 변호인조차 접근하기 어려운 정보고 설명했다.

또한 푸르메 측은 "저희 변호인은 처음 위와 같은 내용들을 보도한 두 곳 매체의 추측성 보도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므로 서부경찰서에서 최종적인 결정이 나올 때까지 보도를

자제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박시후 성폭행 사건을 보며 도데체 진실이 무엇인지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회사원 2013.03.23 0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시후 열받을만 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