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고양시에서 발생한 14살 여중생의 어린이를 대상으로한 로우킥 폭행사건이 시민들을  
큰 충격에 빠트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태권도학원을 가려는  두명의 어린이에게  로우킥을 가한 여중생의 행동으로
6살 오모군이 앞니 두개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었다.

더우기 CCTV로 확인된 폭행장면중 아이가 넘어지는 모습을 보며 웃는 여중생의 모습은
충격적이지 않을수 없었다.

아무런 이유없이  어린이를 폭행한 여중생은  그저 재미있는 장난으로 저지른 일이라고 말하고있으나
최근들어 어린이를 대상으로한  이유없는 폭행이 늘고있는 상황속에 여중생의 폭행사건이 발생해
상당한 파문이 예상되고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사건은 경찰에서 가해 학생에 대해 상해죄혐의로 불구속 입건할 방침을 밝히고 있으나
사건 동영상을 본 네티즌이나 학부모 입장에서는 강력한 처벌을 해야한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터넷을 중심으로 네티즌 수사대의  가해학생 신상털기가 우려되는 상황속에
피해학생인 오모군이  걸어나오다 쓰러지는 모습을 보며 가슴이 찢어지는 줄알았다는
어느 학부모의 얘기속에서  있을수없는 일이 발생하고 있는 우리사회의 가치관의 혼란이
얼마나 극심한지 잘알수 있다.


추천과 구독은 글을 쓰는 블로거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