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이 뭐길래?

 

항공기 안에서 라면 때문에 여승무원을 폭행해 회사명예를 실추시킨 포스코에너지 임원 A씨가

23일 오후 사표를 제출했다.

 

 

포스코에너지는 이날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해당 임원이 사직서를 냈으며 회사에서 수리했다"고 발빠르게 전했다.

 

A씨는 사직서에서 "한 사회의 구성원이자 기업 임원으로서 이번 사태에 책임을 통감하며 해당 항공사와 승무원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네티즌들은 사표내고 여론이 잠잠해지면 계열사로 복귀하는것 아니냐며 계열사로 복귀한다면

포스코에너지가 비난의 중심에 서게 될것이라며 사표수리후 A씨의 복귀에 단호한 입장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