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노출여왕 간루루가 이번에는 친동생과 동성애를 연상시키는 야릇한 포즈의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7일, 중국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하늘색 튜브탑 드레스를 입은 간루루가 흰색 원피스를 입은 여동생 간마오마오와 서로의 가슴을 만지고 있는 사진이 올라왔다.

 

 

간마오마오는 한 손에 농구공을 들고 간루루의 가슴을 만지고 있으며 간루루는 동생 쪽으로 몸을 기울이며 마찬가지로 간마오마오의 가슴에 손을 대고 있다. 간마오마오가 간루루에게 키스를 하려는 듯 입술을 내밀고 있는 점도 눈길을 끌었다.

 

한편 네티즌들은 간루루의 사진에 대해 눈쌀을 찌프리며 막장 아니냐는 반응을 보였는데

간루루는 그동안 수많은 노출로 화제와 논란을 일으켰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