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경찰관이  주택에 침입해  부녀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돼 충격을 주고있다.
지난22일  울산동부경찰서는  새벽2시쯤 술을 먹고  주택에 침입해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동부경찰서 관할  파출소속 38살 김모경장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경장이 친구들과  술을 마시고 귀가하다 범행을 저질렀다고 자백했으며  곧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또한 울산지방경찰청은  김씨가 소속된 파출소 소장과 동부서 생활안전과장을  대기발령후
문책할 방침이며  동부경찰서장에 대해서도  인사조치할 것임을  밝혔다.

한편 현직경찰관의  성폭행 사실이 알려지며
시민들은  민중의 지팡이라는  경찰이 부녀자를 성폭행 사건은  한마디로 개탄스러운 일이라며
철저한 조사와 엄중한 처벌이 반드시 뒤따라야 할것이라며  막장경찰을  질타했다.




추천과 구독은 글을 쓰는 블로거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